분류: 양념

味元
파일:attachment/4b68a67e537fe.jpg파일:attachment/4b68a67e537fe.jpg
목차

1. 개요
2. 상세
3. 관련 문서

1. 개요

대상그룹MSG계 조미료.

2. 상세

원래 일본에서 최초로 발매된 상품 아지노모토(味の素, あじのもと)를 그대로 베껴 쓴 상품명으로, '素(소)'는 '자질, 바탕, 근원'이라는 뜻이다. '미원(味元)'은 '味の素'의 '素(소)'와 뜻이 비슷한 '元(원)'을 붙여 만든 상표명. 그리고 소와 원 두 한자 모두 일본어 훈독으로는 'もと(모토)'로 읽을 수 있다. 미원이 출시되기 전 일제강점기에는 아지노모토를 한반도에서도 많이 사용했고, 해방 이후로도 수요가 은근히 많았기 때문에 한국인들도 모두가 아지노모토를 잘 알고 있었기에 이를 의식한것이다. 어쨌든 상표명을 베껴 썼다는 점과 별개로 일단 MSG를 국산화시켜서 외화유출을 줄여주었다는 점은 높이 평가할 만 하다.

일반적으로 슈퍼나 마트 등에서 볼 수 있는 ‘감칠맛 미원’은 순수 MSG가 아니라 핵산계 조미료인 5'-리보뉴클레오티드이나트륨[1]이 2.7% 들어가 있다.[2]. 업소용 미원 등은 오직 MSG로만 구성되어 있는 경우도 있다. 생으로 찍어 먹을 생각은 하지 말자. 토한다.

대상(주)는 MSG를 한국에서 처음 생산하기 시작한 (주)미원에서 사명이 변경된 회사이다.

사탕수수를 발효하여 정제하는 제법 때문인지 자연친화적인 이미지로 홍보하기도 한다. 1980~90년대 광고를 보면 사탕수수 농장의 모습을 보여주면서 '자연에서 찾은 맛'이라는 타이틀을 걸기도 했다. 여전히 먹으면 죽는 독극물로 아는 사람들도 꽤 많지만

2014년 11월, 제품 출시 58년만에 제품명이 정식으로 "발효미원"으로 변경되었다. 핵산의 비율을 줄여서 맛도 리뉴얼했다고.

MSG에 대한 부정적 인식이 차차 개선되어가고 있는 2015년에는 소금의 섭취량을 줄이기 위해 감칠맛나는 미원을 쓰라는 광고를 펼치고 있다. 우리는 MSG를 안 써요 하면서 소금을 한 바가지 퍼넣어 만든 음식을 먹고 고혈압 걱정할 바엔 같에는 같은 양이면 MSG가 낫다. MSG에도 나트륨이 12.3% 포함되어 있기는 하지만 MSG는 상대적으로 훨씬 적은 양만을 사용하는 조미료이므로 소금과 MSG를 잘 섞어서 쓰면 결과적으로는 거의 같은 맛을 내면서 나트륨 섭취량을 최고 30%까지 줄일 수 있다. 따라서 저염식품에는 MSG가 들어가는 경우가 많다.


최근 젊은 층의 이미지를 개선하기 위한 목적인지, 김희철(...)을 모델로 한 광고를 제작하였다. "PICK미원"이 반복되는 병맛 스타일의 광고이다.

2018년 10월 광고는 가축을 살렸다는 멘트를 하는데, 소나 닭을 잡아 국물을 우리는 대신 미원을 써서 그만큼의 희생되는 가축을 살렸다는 컨셉. 창의적이다, 납득이 간다는 등 호평을 받고 있다.
  • 난 미원으로 100마리를 살렸다.
  • 난 미원으로 1마리를 살렸다.

인도네시아에서는 1973년, 현지에 공장을 세워서 반세기 가깝게 운영하고 있는데[3] 할랄 푸드 인증까지 받고 꽤 잘 나가고 있다고 한다.관련 기사

여담이지만 미원의 맛에 대한 호기심이 생기더라도 절대로 숟가락으로 퍼서 먹어보는 어리석은 짓은 하지 말자.미원 특유의 감칠맛 때문에 엄청나게 역하고, 최소 이틀 동안은 미원 특유의 그 엄청난 감칠맛이 입안에 남아있다.... 누가 퍼먹어... 살짝 찍어서 혀에 대는 정도지... 퍼 먹었다가 지옥을 경험할 수 있다...

유해성 논란은 이 항목 참조.

3. 관련 문서


[1] 이 물질은 MSG에 버프를 걸어주는 효과가 있다. 라면에도 들어간다.[2] 제품 설명에 오류가 있는데 핵산아미노산이 아니며 오히려 MSG가 글루탐산으로 아미노산이다.[3] 대한민국 1호 해외 공장이라고 한다.



위키 내 모든 일반 문서는 CC BY-NC-SA 2.0 KR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단, 라이선스가 명시된 일부 문서 및 삽화 제외)
기여하신 문서의 저작권은 각 기여자에게 있으며, 각 기여자는 기여하신 부분의 저작권을 갖습니다.

바다위키에서 오픈소스로 배포하지 않은 직접 개발한 UI, 디자인 및 기능에는 저작권이 존재합니다.
오픈소스로 배포하지 않은 저작물을 무단으로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 위반이며 적발 시 법적 대응 등의 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
최근 변경
                   
최근 토론 (미작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