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틀:다른 뜻1]

파일:닷지 카라반.png파일:닷지 카라반.png
목차

1. 개요
2. 역사
2.1. 1세대 (1984~1990)
2.2. 2세대 (1990~1996)
2.3. 3세대 (1996~2000)
2.4. 4세대 (2001~2007)
2.5. 5세대 (2007~2020)
3. 미디어에서
4. 관련 문서

Dodge Caravan

1. 개요

닷지에서 1983년부터 2020년까지 생산한 미니밴이다.

같은 베이스의 형제차였던 플리머스 보이저를 포함하면, 대한민국에서 꽤 오랫동안 판매 중인 수입 승합차 및 미니밴이다.

2. 역사

크라이슬러가 캐러밴/보이저를 탄생시키게 되는 계기는 1972~1974년에 리 아이아코카와 그의 동료가 포드에서 구상한 "Maxivan" 프로젝트였는데, 당시 회장이였던 헨리 포드 2세가 이를 거부했고 아이아코카는 1978년에 포드에서 쫓겨난 뒤 크라이슬러로 옮겨가 보이저의 시초라고 할 수 있는 T115 프로토타입을 만들었다. 이를 크라이슬러 K바디 플랫폼을 통해 양산형으로 발전시킨 것이 우리가 아는 보이저와 캐러밴의 1세대 모델이다. 이때 확정된 디자인은 1980년에 Bob Hubbach[1]가 작업한 것이다. (링크 링크2)

2.1. 1세대 (1984~1990)

파일:카라반1-1.jpg파일:카라반1-1.jpg파일:카라반1-2.jpg파일:카라반1-2.jpg
전기형 (1983~1984) 후기형 (1984~1990)
1983년 10월부터 생산이 시작되어 1984년식으로 플리머스 보이저와 함께 출시된 1세대 캐러밴은 닷지 아리스/플리머스 릴라이언트에 쓰던 전륜구동 K 플랫폼을 변형한 S 플랫폼을 기반으로 했다. 2열 5인승을 기본으로 3열 7인승 버전을 제공했고, 3점식 안전벨트를 앞좌석에 기본으로 적용했다. 1984년에는 카고 버전인 미니 램 밴(MIni Ram Van)이 추가되었고, 1987년에는 헤드라이트 및 그릴 디자인을 변경하면서 롱바디 버전인 그랜드 캐러밴을 추가했다. 1989년에는 미니 램 밴의 이름을 캐러밴 C/V로 바꾸었고, 2세대가 단종되는 1995년까지 생산되었다.

초기에는 K 플랫폼 차들에 쓰던 직렬 4기통 2.2L 가솔린 엔진이 쓰였고, 옵션으로 미쓰비시G54B형 직렬 4기통 2.6L 엔진을 제공했다. 1987년 중반에는 기존의 엔진이 각각 직렬 4기통 2.5L 엔진과 미쓰비시제 V6 3.0L 6G72형 엔진으로 대체되었다. 1989년에는 2.5L 터보엔진이 추가되었고 3.0L 엔진의 출력이 142마력으로 올랐으며, 1990년에는 크라이슬러가 개발한 V6 3.3L EGA 엔진이 추가되었다. 변속기는 3단 자동 또는 5단 수동이 4기통 엔진과 맞물렸고, V6 엔진이 장착된 차량과 그랜드 캐러밴에는 자동변속기만 적용되었고, 1989년부터는 4단으로 변경되었다. 단, 미니 램 밴 및 캐러밴 C/V 중 V6 엔진이 장착된 롱바디 모델은 수동변속기 옵션이 제공되었다.

2.2. 2세대 (1990~1996)

파일:카라반2-1.jpg파일:카라반2-1.jpg파일:카라반2-2.jpg파일:카라반2-2.jpg
1992~1993년형 사진은 1993년식 닷지 캐러밴
1990년 8월 14일에 1991년식으로 첫 생산이 시작되었다. 기존의 플랫폼을 다듬은 AS 플랫폼을 기반으로 만들고, 디자인도 이전의 디자인을 적절히 현대화했다. 숏바디 캐러밴과 그랜드 캐러밴이 같이 제공되었으며, 그동안 등장핸 경쟁자들을 의식해 2열 독립형 버킷시트인 쿼드 커맨드(Quad Command)나 ABS 옵션, 4륜구동 사양, 미니밴 최초의 운전석 에어백을 제공해 당대 미니밴을 앞서사고자 했다. 엔진으로는 100마력 2.5L K 4기통 엔진, 142마력 3.0L 미쓰비시 6G72 V6엔진, 150마력 3.3L EGA V6엔진이 4단 수동, 혹은 3단 A670이나 A413 토크플라이트 자동변속기[2]와 같이 맞물렸다. 플리머스 버전에 비해 스포티함을 내세웠고, 크라이슬러제 숏바디 미니밴의 인기가 대폭 증가하는 바람에, 미쓰비시 자동차로부터 받아다 팔던 닷지 콜트 비스타의 판매가 중단되기도 했다.

1992년식은 트림별 라인업을 손보고 루프랙과 문 손잡이 등을 새 것으로 바꾸었으며, 통합형 어린이 시트도 추가되었다. 1993년식은 우드그레인 장식과 와이어 휠을 삭제했으며, 1994년식은 차체 색상으로 마감된 그릴과 몰딩을 추가한 뒤, 실내를 대폭 손봐 좌석과 실내 마감, 대시보드를 개량했다. 대시보드를 바꾸는 데는 조수석 에어백을 추가하기 위한 준비이기도 했고, 어린이 시트에도 등받이 조절 기능(리클라이너)을 추가했다. 또한 1994년식은 3.3L 엔진을 162마력으로 개량하고 162마력 3.8L EGH V6엔진을 라인업에 추가했으며, 1998년에 예정된 새 안전기준도 같이 만족시켰다.

그 외에도 1994년식 캐러밴에는 10주년 기념 한정판인 10th 애니버서리 에디션(Anniversary Edition)을 캐러밴과 그랜드 캐러밴에 걸처 추가했다. 회색 클래딩이 들어간 투톤컬러 배합과 금색 엠블럼이 추가되었으며, 일부 색상만 선택할 수 있도록 조치해 1년 동안만 판매했다. 1995년 8월까지 생산되었다.

2.3. 3세대 (1996~2000)

파일:카라반3-1.jpg파일:카라반3-1.jpg파일:카라반3-3.jpg파일:카라반3-3.jpg
1995년형 캐러밴 1998년형 그랜드 캐러밴
1990년 초부터 개발되어 1994년 12월 26일까지 개발이 진행되었고, 디자인은 돈 렌커트(Don Renkert)의 작업을 기반으로 1992년 5월에 확정되었다. 1995년 북미국제모터쇼에서 1996년식으로 데뷔했으며, 당시 크라이슬러가 밀어붙이던 캡 포워드 스타일의 대범한 디자인과 완전히 새로 개발한 NS 전륜구동 플랫폼, 그리고 선택 사양으로 제공된 좌우 양쪽 슬라이딩 도어로 주목을 끌었다. 롱바디와 숏바디 버전이 모두 제공되었으며, 좌석 배치로는 뒷좌석을 탈거 가능한 이지 아웃 롤러 시트(Easy Out Roller Seats)를 도입했다. 트렁크의 문 손잡이 역시 이전보다 사용하기 쉬운 구성으로 바꾸었고, 닷지 사양은 스포츠(Sport)라는 트림도 존재했다.

엔진으로는 150마력 2.4L EZD 직렬 4기통, 150마력 3.0L 미쓰비시 6G72 V6, 158마력 3.3L EGH V6, 166마력 3.8 EGH V6엔진이 제공되었으며, 2.4L이나 3.0L 엔진이 배기가스 기준을 충족시키지 못하는 일부 북부 지역에서는 3.3L 엔진을 기본으로 장착하는 곳도 있었다. 변속기로는 생산 기간동안 3단 31TH나 A670 자동, 4단 41TE 자동변속기를 사용했으며 필리판의 디젤엔진 사양은 5단 수동변속기도 사용했다. 1996년에는 크라이슬러 및 플리머스 버전과 같이 북미지역 올해의 차로 선정되었으며, 모터 트렌드 지 "올해의 차"도 이때 수상했으며 카앤드라이버 지 "10대 최고 리스트(Ten Best)"에도 1997년까이 이름을 올렸다.

1998년에는 180마력을 내는 3.8L EGH V6엔진이 라인업에 추가되었다. 또한 1999년식을 맞아 SE 트림 이상의 모든 트림(스포츠와 ES)의 페이스리프트를 감행했으며, 앞모습을 훨씬 과감하게 다듬었다. ES 트림은 오토스틱(Autostick) 4단 반자동변속기를 미니밴 라인업 최초로 장착했으며, 17인치 휠도 같이 적용되었다. 실내에는 앞좌석에 그물망 주머니를 추가했으며, 그 외에도 새로운 색상 옵션과 실내 마감재, 키레스 엔트리 옵션을 추가하고 기본형에는 범퍼와 몰딩, 문손잡이를 차체 색상으로 마감하는 몹션이나 스포일러 옵션을 제공했다. 무엇보다도 이때부터 좌우 양쪽에 슬라이딩 도어가 기본 장착되었다. 캐나다는 3.0L 엔진이 기본 엔진이 되었다.

또한 1999년에는 미니밴 출시 15주년을 기념하는 플라티넘 에디션(Platinum Edition)이 등장했으며, 플라티넘 페인트 도장과 전용 뱃지를 추가했다. 2000년식은 2000+와 밀레니엄(Millenium) 패키지를 추가했으며, 인기 장비들을 조합하고 전용 뱃지를 추가하는 데서 머물렀다. 생산 기간동안 다양한 컨셉트카가 제공된 것은 물론, 1999년에는 동명의 컨셉트카 명칭을 따온 캐러밴 에픽(EPIC)이라는 전기차 사양을 사업용차 전용으로 한정 리스 판매했다. 캐러밴 에픽은 12볼트 니켈수소 배터리 28개를 얹어 130km의 주행거리를 기록했으며, 2001년까지 수백대 정도만 만들어 대여한 뒤, 리스 후에 대부분 차량을 회수해 폐기 처분했다.[3]

대한민국에는 3세대 캐러밴이 크라이슬러 브랜드로 수입되었다.[4]

2.4. 4세대 (2001~2007)

파일:카라반4-1.jpg파일:카라반4-1.jpg파일:카라반4-2.jpg파일:카라반4-2.jpg
2001~2004년형 그랜드 캐러밴 2005~2007년형 그랜드 캐러밴
1996년 1월부터 1999년 12월 사이에 개발되었으며, RS 전륜구동 플랫폼을 기반으로 3세대의 캡포워드 스타일을 계승하되 차체를 키우고 조명 디자인을 손보았다. 지금의 확정된 디자인은 Brandon Faurote[5]가 1997년 1월부터 작업해 1998년에 확정되었다. 2000년 1월 10일에 디트로이트 북미국제모터쇼에서 크라이슬러 버전과 같이 공개되었다. 2000년 7월 24일부터 윈저 조립공장(Windsor Assembly Plant)에서 만들어져 8월에 출시되었으며, 출시 당시에는 나비스코오레오 미니와 같이 묶어서 홍보를 진행했다. 생산 기간동안 트림으로는 SE, 스포츠, SXT, AWD 스포츠, 기본형, AWD 초이스(Choice), eL, C/V, ES, EX, AWD 왜건, SXT AWD 등이 제공되었다.

엔진 라인업은 150마력 2.4L EZD 직렬 4기통과 180마력 3.3L EGZ V6, 200마력 3.8L EGH V6엔진이 먼저 제공되었으며, 변속기로는 2.4L 전용의 3단 31TH 자동과 모든 라인업에 적용되는 4단 41TE 자동변속기가 제공되었다. 이전의 미쓰비시제 3.0L V6엔진은 캘리포니아와 북동부 지역에서의 배기가스 규제를 맞출 수 없어 단종시켰다. AWD(사륜구동) 사양은 상위 트림에서 선택할 수 있었고, 리모컨식 키레스 엔트리나 차량 내 버튼으로로 조작 가능한 파워 해치게이트와 파워 슬라이딩 도어가 옵션으로 제공되었다. 2002년식은 다른 닷지 차량들처럼 "DODGE" 레터링이 문 측면에서 삭제되었다. 캐나다 사양은 3.3L이 기본 엔진이었다.

2003년에는 1995년 이후로 단종된 캐러밴의 상용차 버전인 C/V를 부활시켰다. 옆창문을 패널로 대체했고 뒷좌석을 선택장비로 바꾼 후, 픽업트럭처럼 플라스틱으로 만들어진 화물칸 격벽, 카펫 대신 바닥에 적용되는 고무 바닥 처리가 적용되었다. 그 외에도 그랜드 캐러밴 ES에 "옵션 그룹 29S"라는 옵션 패키지를 기본 장비로 추가하고 17인치 크롬휠을 16인치로 바꾸었으며, 반자동변속기인 오토스틱도 선택 장비에서 삭제했다. 반면 새로운 장비로는 뒷좌석 DVD 플레이어 및 스크린을 추가해, 설치할 경우에는 뒷좌석 에어컨 밑에 DVD 플레이어가 설치되었다.

2004년에는 한정판인 애니버셔리 에디션(Anniversary Edition)을 판매했으며, 캐러밴 판매 20주년을 맞아 SXT 트림에다가 크롬 휠, 차체 색상으로 마감된 몰딩, 전용 펜더 엠블럼, 전용 실내 액센트 처리가 주어져 1년 동안만 판매되었다. 2005년에는 페이스리프트가 이루어져 새 그릴과 범퍼가 장착되었고, 좌석 활용의 나름대로의 혁신이었던 스토우 앤 고(Stow 'n Go) 좌석 세팅이 제공되었다. 스토우 앤 고가 적용된 차량은 2~3열 뒷좌석을 빠른 시간안에 완전히 평평하게 접을 수 있다.

2007년 7월까지 생산되었으며 중국에서는 2008년에 그랜드 보이저에 캐러밴 부품과 150마력 3.0L 미쓰비시 6G72 V6엔진을 적용해 현지에서 생산했으며, 2011년에 신형 보이저가 중국 시장에 등장할 때까지 판매되었다. 숏바디 캐러밴이 생산된 마지막 세대이며, 크로스오버 차량인 닷지 저니가 그 자리를 대신 매꾸었다.

2.5. 5세대 (2007~2020)

2007년 북미국제모터쇼에서 공개되었고, 디자인은 크라이슬러 300을 디자인했던 디자인 부서장인 랄프 길즈(Ralph Gilles)가 지휘했다. 2007년 8월 16일부터 그랜드 보이저와 같이 만들어졌으며, 미국에서의 수요[6]를 이유로 그랜드 캐러밴에 여러 장비들을 추가해 밀어 주고자 숏바디 버전인 캐러밴이 단종되었다. 엔진으로는 3.8L V6과 4.0L V6에 6단 자동변속기를 조합했으며, 4단 자동변속기는 3.3L V6 플렉스퓨얼(Flex-Fuel) 엔진과 같이 결합했다. 필리핀 등 일부 국가에서는 VM 모토리에서 제작한 직렬 4기통 2.8L 디젤엔진도 탑재되어 6단 자동변속기와 맞물렸다. 전륜구동 버전만 판매되었다.

크라이슬러에서는 새로운 시트 배치인 스위블 앤 고(Swivel’n Go) 시스템을 적용해 독립형 2열 뒷좌석을 뒤로 돌릴 수 있도록 설계했으며, 마이기그(MyGIG) 엔터테인먼크 시스템, 2열 및 3열 비디오 스크린, 전동 2열 뒷창문, 측면 커튼 에어백, 플로어쉬프트식 변속기가 제공되었다. 처음에는 2008년에 휘발유 가격이 급등해 미니밴과 SUV의 수요가 줄어들다가 2008년 가을부터 휘발유 가격이 다시 내려갔고, 덕분에 캐나다에서는 숏바디 사양을 없애 버렸음에도 2009년과 2010년 동안 매월 60%의 점유율을 차지함으로서 미니밴 판매량 1위를 기록할 수 있었다.

2009년식은 트렁크의 "DODGE" 레터링을 추가하면서 모델명 레터링을 왼쪽 대신 오른쪽으로 옮겼으며, 엔진 형식을 나타내는 엠블럼도 브랜드명 레터링 밑으로 옮겼다. 이전까지는 적용되지 않았던 ECS도 이때부터 캐러밴과 보이저 양쪽에 모두 장착되었다.

2011년식은 디자인 변경이 이루어져 앞뒤 디자인이 일부 변경되었고, 서스펜션도 새롭게 튜닝하는 건 물론 전륜 안티롤바를 키우고 후륜에도 안티롤바를 설치했다. 그 외에도 전륜 캠버각을 손보고 차고도 낮추는 건 물론, 후륜 롤 센터[7]를 높였고, 스티어링 기어도 새걱으로 바꾸어 핸들링이 대폭 개선되었다. 엔진 라인업은 3.6L 펜타스타 V6과 6단 자동변속기 배합으로만 구성했으며, 실내 디자인도 새로 바꾸었다. 실내는 방음 처리를 추가적으로 하는 것 외에도 새 시트, 부드러운 실내 재질, 새로운 LED 실내등, 센터 콘솔이 들어갔고, 헤드램프도 LED가 추가되었다.

2012년식은 새로운 기본형 트림인 AVP가 제공되었다. SE에는 적용되지 않았던 터치스크린 내비게이션 같은 장비들을 선택할 수 있도록 했으며, 엠블럼 디자인도 산양 로고를 브랜드에 넘겨주면서 평행사변형 2개와 레터링으로 구성된 새 엠블럼을 장착했다. 따라서 라디에이터 그릴 중앙에 있던 기존의 산양 엠블럼은 그릴 우측 하단에 DODGE 레터링을 붙인 것으로 대체되었다. 기존의 패널 밴 사양인 그랜드 캐러밴 C/V는 램 카고 트레이드맨(Ram Cargo Tradesman)[8]으로 개명되었으며, 2015년식까지 램 브랜드의 차량으로서 판매되었다. 2013년에는 AVP 트림의 가격을 1천 달러 낮추었다.

2014년식은 AVP 트림에 청소가 쉬운 바닥 매트를 깔되 스토우 앤 고 시트 구성[9]을 선택장비로 제공했다. R/T에는 자동 헤드램프와 검은색 베젤이 들어갔고, 리모컨식 키레스 엔트리에 시동 버튼과 비상 알람을 추가했다. 또한 SE와 SXT를 기반으로 하는 총 3종류의 특별 사양을 제공했으며, 하나는 미국과 캐나다에서 판매하는 아메리칸(캐나다) 밸류 패키지(American(Canada) Value Package)였고, 다른 하나는 미국 시장 전용의 블랙탑(Blacktop) 패키지, 다른 하나는 미니밴 탄생 기념판인 30th 애니버서리 에디션이었다. 블랙탑 패키지는 검은색 마감이 추가된 17인치 알로이 휠과 유광 검정색 그릴, 검은색 헤드램프 베젤, 검은색 인테리어 마감과 전용 직물 시트, 은색 스티치, 가죽 마감된 스티어링 휠과 변속기 손잡이, 6가지 차체 도장 선택권[10]을 제공했다. SXT 사양에는 안개등을 추가했다.

30주년 기념판의 경우, SE는 17인치 새틴 카본 처리된 알로이휠, 차체 색상으로 마감된 발열식 백미러, 전용 엠블럼, 은색 스티치와 피아노 블랙 트림이 들어간 인테리어, 검은색 직물 인테리어 마감, 검은색 가죽 스티어링과 변속기 손잡이, 크롬 장식이 들어간 에어컨 및 히터 제어판, 2~3열 파워 윈도우, 전용 로고가 들어간 열쇠가 제공되었다. SXT 사양은 크롬 마감된 루프랙과 창문 몰딩, 안개등, 자동 헤드램프, 블랙 토리노(Black Torino) 인조가죽 시트와 스웨이드 트림, 10방향 운전석 파워시트, 추가적인 크롬 도금 마감이 SE의 기본 장비에 추가되었다. 공통으로는 그라나이트 크리스탈(진회색) 외장 색상과 전용 계기판, 패키지로 제공되는 1년간 청약이 포함되는 시리우스 XM 위성라디오와 블루투스 오디오+음성인식 기능, 자동으로 밝기가 조절되는 백미러[11]가 적용되었으며, 2013년 3분기부터 판매에 들어갔다.

2016년에 크라이슬러에서 판매하는 새 미니밴인 퍼시피카(Pacifica)가 발표될 때 미니밴을 크라이슬러 전용으로만 돌린다고 발표함에 따라, 닷지 그랜드 캐러밴은 2016년 12월에 단종될 것으로 예측되었다. 지금은 2017년형으로서 판매중이며, 그동안 판매되었던 각 라인업은 퍼시피카와 램 프로마스터 시티, 저니가 분담해서 대신할 것으로 예측되었으나 퍼시피카에 대한 반응이 예측했던 것보다 좀 뒤지자 캐러밴도 2017년식을 계속 판매할 것으로 발표했다. 2017년 기준으로는 낮은 가격을 무기로 높은 판매고를 기록하고 있으며, 60% 가량이 렌터카를 비롯한 사업용차(플릿 카)로 판매되어 퍼시피카의 중고차 가치를 유지하는 역할도 동시에 하고 있다. 단종은 2018년 말에 이루어질 거라는 예측이 있다. (#)

2018년 1월, 세르지오 마르치오네 FCA 회장이 캐러밴의 단종을 언급했다. 2019년에 단종시킬 예정이며, 퍼시피카를 기반으로 후속이 나올 것이라고 밝혔다. 그에 따르면 캐러밴같은 차종이 후속으로 나올 것이며, 퍼시피카와는 다른 영역의 새 미니밴이 필요하다고.(#) 단, 크라이슬러 퍼시피카의 하위 트림이 보이저로 떨어져나간 뒤에도 다시 퍼시피카/보이저와의 병행생산을 공인했다.

2020년 5월에 단종이 확정되었다. 이로 인해 윈저 공장에서 1500명이 정리되고 2020년 2월 말부터 저니와 함께 일부 주에서의 주문 접수를 중단했다.#

3. 미디어에서


4. 관련 문서


[1] 1967년 12월부터 2001년까지 크라이슬러에서 근무한 산업디자이너로, 호주 사양의 크라이슬러 밸리언트와 1세대 닷지 바이퍼, 그 외에 몇몇 컨셉트카를 디자인한 경력이 있다. (#)[2] 나중에는 5단 수동과 4단 A604 자동변속기도 도입되었다.[3] 현재는 약 10대 정도가 남아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4] 한국에서는 "카라반"으로 광고에 표기되어 있다. 대한민국에서 상표를 "카라반"으로 등록한 듯. 여담으로 GM코리아에서 나왔던 시보레 1700의 스테이션 왜건형도 "캬라반"으로 등록했었다.[5] 현재 크라이슬러의 외관 수석디자이너로, 2세대 퍼시피카의 개발에도 참여했다.[6] 캐나다 시장에서는 그 동안 판매한 크라이슬러 미니밴의 절반 가까이의 판매 대수가 숏바디 버전이었으며, 가격이 낮고 연비가 좋아 캐나다에서 잘 나갔었다.[7] 코너링을 돌 때 차체가 롤 센터를 중심으로 기운다. 모든 서스펜션은 링크(암)에 따라 컨트롤되므로 그 배치를 보아 롤 센터를 찾아낼 수 있다. (출처) [8] 혹은 램 C/V 트레이드맨.[9] SE, SXT, R/T에는 기본 장비이다.[10] 그라나이트 크리스탈, 빌렛 실버, 브릴리언트 블랙, 맥시멈 스틸, 레드라인 레드, 브라이트 화이트 등.[11] 본래는 "UConnect Handsfree Group"이라는 명칭으로 판매하던 패키지이다.[12] 5세대 그랜드 캐러밴이며, 페이스리프트를 거친 후기형 모델에 해당된다.



위키 내 모든 일반 문서는 CC BY-NC-SA 2.0 KR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단, 라이선스가 명시된 일부 문서 및 삽화 제외)
기여하신 문서의 저작권은 각 기여자에게 있으며, 각 기여자는 기여하신 부분의 저작권을 갖습니다.

바다위키에서 오픈소스로 배포하지 않은 직접 개발한 UI, 디자인 및 기능에는 저작권이 존재합니다.
오픈소스로 배포하지 않은 저작물을 무단으로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 위반이며 적발 시 법적 대응 등의 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
최근 변경
                   
최근 토론 (미작동)